본문 바로가기
반려묘 이야기

반려묘를 맞이할 때 주의해야 할 사항들

by cheriee 2022. 2. 7.
반응형

반려견의 반려 가족이 늘어남과 동시에 반려묘 또한 크게 증가하고 있습니다. 특히 1인 가구인 경우 반려묘를 더욱 선호하며 고양이가 강아지에 비해 독립적인 성향이라고 알려져 반려묘를 찾는 젊은 층들이 많아고 합니다. 그러나 모든 고양이가 독립적이진 않으며 강아지와 비슷하게 생겼다고 해서 케어 방법까지 비슷하지는 않습니다.

 

🖥 출처 : unsplash

 

주식부터 놀이 방법, 배변 방법까지 크게 다르므로 충분한 공부 후 입양을 결정해야 합니다. 반려묘를 집으로 데려올 때에는 또 어떤 것을 조심해야 할까요?

 

 

 

1. 처음 집에 데려온 날은 무리해서 친해지지 말 것

🖥 출처 : unsplash

고양이는 영역 동물이기 때문에 주변 환경의 변화에 매우 예민합니다. 물론 고양이 성격에 따라 금방 적응하는 경우도 있는 반면 순하디 순한 고양이인데 새로운 집에 들어오는 순간 사납게 돌변할 수도 있습니다. 이럴 때에는 절대 무리해서 만지거나 끌어내려 하지 마시고 전에 있던 환경과 최대한 비슷하게 만들어 주고 스스로 걸어 다니며 집에 적응할 수 있도록 조용히 내버려 두는 것이 좋습니다.

 

2. 사료, 화장실 등 최대한 비슷하게 만들어주기

🖥 출처 : pixabay

주변 환경에 예민하듯 원래 먹던 것과 원래 쓰던 화장실이 바뀌면 고양이는 스트레스를 받거나 적응하지 못할 수도 있습니다. 급격한 변화 대신 사료도 처음엔 9:1로, 다음날은 8:2로 점점 새롭게 바꿔주고 화장실 모래 또한 기존에 쓰던 것부터 천천히 바꿔주는 것이 좋습니다.

 

3. 지나치게 무관심하지 말 것

🖥 출처 : unsplash

 

지나친 관심도 고양이에게 스트레스가 될 수 있겠지만 '고양이는 외로움을 타지 않는다'라는 잘못된 정보 때문에 고양이를 너무 독립적으로 대하는 집사들이 있습니다. 하지만 강아지에 비해 티가 나지 않을 뿐 고양이도 외로움을 타고 집사가 외출하면 하루 종일 문 앞에서 기다리는 고양이들도 있습니다. 반려묘의 성향을 잘 파악하여 스트레스를 받지 않는 선에서 외로움을 타지 않도록 케어해 주어야 합니다.

 

 

 

 

 

 

한밤 중에 숨이 멈춘 아기의 생명을 구한 강아지

집에서 함께 살고 있는 반려동물은 여러분들의 가장 친한 친구이면서 여러분들 가족의 생명을 구할 수 있는 소중한 존재가 될 수 있습니다. 보스턴에서 살고 있는 켈리는 핸리라는 강아지와 함

inforpets.com

 

버려지는 이것으로 뒤늦게 크리스마스 파티를 하는 베를린 동물원의 동물들

매년 크리스마스는 전 세계 사람들의 큰 행사로 한 해를 마무리하는 중요한 날입니다. 때문에 크리스마스가 다가오면, 길거리와 집안은 알록달록한 전구와 조각들로 꾸며지게 됩니다.

inforpets.com

 

우리 강아지에게 감, 배, 사과 줘도 될까?

10월~12월 가을동안은 여러가지 영양가득한 먹거리를 찾아볼수 있는데요. 특히 감, 배, 사과가 제철과일로 꼽힙니다. 반려견과 함께 생활한다면 이러한 음식을 강아지도 함께 접하게됩니다. 그러

inforpets.com

 

버려진 후 학교 창문에서 도움을 요청하는 강아지

폐교에서 구조를 기다리는 한 마리의 강아지가 있습니다. 깨진 유리창 사이로 침착하게 누군가 자신을 봐주기만을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위험한 순간인 것을 알지만 강아지는 폐교를 빠져나갈

inforpets.com

 

강아지가 소화하기 좋은 음식 3가지

강아지는 야생에서 음식물을 먹을 때 최대한 빠르게 먹어치우던 습성이 있어 가정에서도 허겁지겁 먹거나 커다란 간식을 통째로 삼키는 모습을 보이기도 합니다. 산성이 강한 위산 덕에 사람보

inforpets.com

 

 

 


심쿵어택 반려동물 강아지와 댕댕이

가장 빠른 소식을 싶다면!

공식 카톡 채널 구독하러 가기!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