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려묘 이야기

고양이가 윙크를 한다면 "병원"에 "꼭" 가봐야 하는 이유

by creators 2021. 9. 15.
반응형

요즘 현대인들은 반려견 혹은 반려묘에 대한 인식이 높아져 가족으로 받아들여 입양을 해서 키우는 경우가 많습니다. 특히나 반려묘는 말을 잘 따르는 반려견에 비해 튕기는 맛(?)이 있어 사람을 집사로 만들어 버리는 매력 때문에 오늘날 많이들 입양하여 키우고 있는데요. 사랑스러운 아이들과의 본격적인 동거(?) 전에 사전 조사와 정보 등을 서치해서 훌륭한 집사가 될 수 있도록 준비를 해보시는 것은 어떨까요?

🖥 출처 : pixabay

 

고양이라는 동물 자체가 워낙 표정이 없기는 한데 한 쪽 눈을 살짝 감았다 뜨는 사람으로 치면 윙크 비슷한 행동을 할 때가 있습니다. 고양이의 "윙크"는 두 눈을 서서히 감았다가 실눈을 뜨거나 감은 상태를 잠깐 유지하다가 뜨는 동작을 말합니다. 고양이가 두 눈을 꿈뻑꿈뻑 하는 모습은 신뢰를 하는 상대방에게 애정표현을 하는 거라고 해서 "고양이 인사법"이라고도 합니다.

🖥 출처 : pixabay



한쪽 눈만 감아서 윙크하는 동물은 이 세상에 아마 사람밖에 없을 겁니다. 고양이들이 한쪽 눈을 감고 꿈뻑꿈뻑 거리는게 한두번이 아니고 지속적이라면 어떤 문제가 있는 건 아닌지 살펴 주어야 한다고 합니다.
이때는 고양이의 눈이 부어 있는지 혹은 눈꼽이 끼어 있는지 반드시 확인을 해야 합니다. 왜냐하면 이것이 바로 헤르페스 바이러스 감염에 의한 결막염일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반응형



발로 눈을 비비거나 눈꼽이 많이 끼는 증세가 보일 수 있으며 한 쪽눈을 꿈뻑 꿈뻑 하는 모습이 윙크를 하는 모습으로 보일 수 있습니다. 고양이의 결막염은 자신이 혀, 앞발로 눈을 비비는 그루밍 과정에서 세균에 노출되서 발생할 확률이 높다고 합니다.

 

🖥 출처 : pixabay



고양이의 경우 콧물이나 침, 눈곱 등의 분비물을 통하여 전염되는 경우와 분비물이 묻은 침구류 등에 의하여 전염되는 전염성이 아주 강한 질병이므로 관리 및 예방을 잘 해주어야 합니다. 

 

 


예방법으로는 백신 예방 접종을 하며 식기나 침구류는 자주 자주 소독을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고양이 헤르페스 감염은 백신에 의한 예방이 필수입니다. 100% 예방이 되는 것은 아니지만 감염 증상을 약화 시킬 수 있으니 반드시 예방접종을 하는 것을 권장합니다. 

 

🖥 출처 : pixabay



졸린 듯 곁눈질을 하면서 쳐다보거나 눈을 끔뻑 끔뻑 거리는 것은 상대를 신뢰 하고 편안해 하는 의미도 있지만 이렇게 바이러스에 감염되어 아픈 경우도 있을 수 있으니 반드시 고양이의 상태를 확인 하고 처방을 하는 것이 가족이라 생각하는 반려묘를 위한 배려가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드네요. 


 

 운전을 방해하는 개 때문에 그물을 설치하자..

 

운전을 방해하는 개 때문에 그물을 설치하자..

반려 동물을 키우시는 분들은 햇살이 좋은 주말엔 반려동물과 함께 멀리 여행을 떠나곤 합니다. 처음에는 자동차에 대한 두려움이 크지만 자주 이용을 하다보면 반려 동물들도

inforpets.com

 

 

누구보다도 행복한 미소를 짖는 강아지 사진

 

누구보다도 행복한 미소를 짖는 강아지 사진

강아지와 함께 있어 행복한 이유는 무엇보다도 항상 우리를 향해 웃어주는 행복한 미소때문이 아닐까 싶습니다. 도그타임즈에서 선정한 최고의 미소를 짓는 강아지 사진을 보여드리겠습니다.

inforpets.com

 

누구보다도 행복한 미소를 짖는 강아지 사진

 

누구보다도 행복한 미소를 짖는 강아지 사진

강아지와 함께 있어 행복한 이유는 무엇보다도 항상 우리를 향해 웃어주는 행복한 미소때문이 아닐까 싶습니다. 도그타임즈에서 선정한 최고의 미소를 짓는 강아지 사진을 보여드리겠습니다.

inforpets.com

 

 

 

 


심쿵어택 반려동물 강아지와 댕댕이

 


페이스북 구독하기 : https://www.facebook.com/inforpets

댕댕이 냥냥이 움짤 모음 : http://pf.kakao.com/_xiWIms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