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전쟁의 슬픔과 무서움을 보여주는 사진들

by creators 2022. 3. 16.
반응형

전쟁은 어떠한 이유에서도 일어나서는 안 되는 것 중에 하나입니다. 수많은 사람들이 끔찍한 모습을 보고 자연은 훼손되며 함께 살아가는 동물들도 역시나 피해를 받고 있습니다. 다음 사진들을 통해서 간접적으로 느껴보시기 바랍니다.

 

🖥 출처 : Instar_lazampait

 

 

반응형



폭탄이 떨어진 곳 도로 한복판에는 두려움에 움직이지 못하고 바닥에 엎드려서 공포를 느끼고 있는 강아지와 그 곳을 탈출해야 한다는 것을 알고 있는 주인이 마음이 같다는 것을 알고 서로를 위로하고 있습니다. 

🖥 출처 : Instar_lazampait

 

 

 

 

 


어린 소년은 고양이를 끌어안고 있습니다. 전쟁의 위험은 피했지만, 피난을 가는 긴 여정 동안 그의 눈엔 여러번의 슬픔과 눈물이 가득했을 것입니다.

🖥 출처 : Instar_lazampait

 

 

 

 

 


우크라이나를 탈출하기 위해서 17kg 가 넘는 노견을 매고 가고 있습니다. 개의 주인은 자신의 개를 버릴 수는 없다고 하였습니다.

🖥 출처 : Instar_lazampait

 

 

 

 

 


검문소는 러시아 군에 의해 폭격 당하고 살아남은 개는 입양이 되었습니다. 살아남은 개는 폭발로 유리창이 깨진 자동차 안에서 발견되었다고 합니다.

 

🖥 출처 : Instar_lazampait



기자에 의해서 부상이 당한 상태로 구조가 된 강아지는 정말 슬프게도 전쟁 속에서 생존하지 못했습니다. 

🖥 출처 : Instar_lazampait


전쟁의 슬픔과 무서움을 보여주는 사진들은 인스타를(@lazampait) 통해서 수시로 업데이트가 되고 있는데요, 슬픔을 공감하고 싶으신 분들은 한번 방문해보시기 바랍니다. 


 

 

 

 

 

[동물 이야기] - 이것을 닮아 화제가 되고 있는 구조견

 

이것을 닮아 화제가 되고 있는 구조견

버려진 후에 구조가 된 강아지 중에 한 마리의 귀가 먹으면 먹을수록 맛있는 시나몬 롤처럼 생겨서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강아지 구조 단체에서는 버려진 다섯 마리의 강아지들을 

inforpets.com

[동물 이야기] - 얼어붙어 있던 강아지 우크라이나 군인이 입양, 이제 그들을 보호하는 람보가 되었습니다.

 

얼어붙어 있던 강아지 우크라이나 군인이 입양, 이제 그들을 보호하는 람보가 되었습니다.

우크라이나는 지금 전쟁 속에서 많은 사람들 뿐만 아니라 함께 살고 있는 동물에게도 힘든 시간 속에 있습니다. 전쟁이라는 것을 알 수 없는 동물들은 주인이 떠난 자리를 지키며 자신의 삶을

inforpets.com

[뉴스] - 자선 기금을 모으기 위해 이 것을 이용하여 재미있는 개들의 사진을 찍는 작가

 

자선 기금을 모으기 위해 이 것을 이용하여 재미있는 개들의 사진을 찍는 작가

자선 기금을 모으기 위해서 강아지의 사진을 찍는 사진작가 캐롤라인 코완은 최근 자선 행사 캐쳐톤 행사에서 41마리의 개들이 치즈를 위해 입을 벌리고 달려가는 사진을 찍었습니

inforpets.com

[동물 이야기] - 365일 사슬에 묶여 죽음을 기다리던 강아지 구조를 하자..

 

365일 사슬에 묶여 죽음을 기다리던 강아지 구조를 하자..

1년 365일 24시간 내내 사슬에 묶인 상태로 살아가는 반려동물은 우리가 생각한 것 이상으로 많이 있습니다. 왕성하게 하루 2회 이상 산책뿐만 아니라 자유롭게 다닐 수 있어야 하는 중요한 시기

inforpets.com

[반려묘 이야기] - 좋은 향을 위해 놓아둔 디퓨저. 반려묘에게도 좋을까요?

 

좋은 향을 위해 놓아둔 디퓨저. 반려묘에게도 좋을까요?

최근 디퓨저나 향초가 소소한 선물로 인기를 끌면서 없는 집 찾기가 더 힘듭니다. 거기다 반려견이나 반려묘와 함께하는 집은 특유의 냄새를 없애기 위해 더 강한 디퓨저나 스프레이를 뿌리기

inforpets.com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