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동물 이야기

자신을 강아지라 생각하는 버림받은 당나귀

by 리뷰어남스 2021. 12. 27.
반응형

어미에게 버림을 받은 당나귀는 농장을 운영하고 있는 농장 주인에 의해 길러지면서 인간에 대한 애착을 갖게 되었습니다. 또한 이 당나귀는 자신이 강아지라 착각을 하는지 하루 종일 개들과 노는 것이 하루의 일과라고 합니다.

🖥 출처 : bbc.com


자신을 강아지라 착각하는 당나귀는 태어난 직후 어미에게 버림을 받은 후, 다른 당나귀에게 보냈으나, 먹이를 주기를 거부를 하여 두 번 버림을 받았습니다. 그래서 농장 주인의 이웃이자 동물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서 직접 젖병에 담긴 우유를 먹이기 시작하였다고 합니다.

 

🖥 출처 : bbc.com



그 이후 집으로 데리고 와서 당나귀를 키우기 시작하였습니다. 우선 기저귀를 차고 생활을 하기 시작하였으며, 밤낮으로 두 시간마다 우유를 먹이기 시작하였고 자동 우유 공급기까지 설치를 해서 우유를 줬다고 합니다.

🖥 출처 : bbc.com
🖥 출처 : bbc.com


이러한 정성을 아는지 당나귀는 강아지 그리고 다른 사람들과 사교적으로 잘지내고 있긴 하지만, 농장 주인을 졸졸 따라다니는 것을 제일 좋아한다고 합니다.  말은 통하지는 않지만 누구보다도 농장 주인을 가장 사랑하는 당나귀가 아닌가 싶습니다.

 

 

 

 

 

강아지와 아기 함께 키워도 될까?

강아지를 키우면 혈압이 안정되거나 정신적인 치료에 도움을 줄만큼 정서적인 안정감을 준다고 합니다. 하지만 강아지를 보낼 입양 가정을 찾을 때 '신혼부부'는 안된다는 항목이 가끔 보이는

inforpets.com

 

 

다가오는 크리스마스 길가에 버려진 강아지를 돌보는 동물 보호소

영국의 한 도시에는 몸이 불편한 강아지들이 추운 겨울에 버려지는 안타까운 일이 발생하였습니다. 사람들의 신고로 구조가 된 두 마리의 어린 강아지는 현재 동물 보호소에서 안정을 취하고

inforpets.com

 

 

놀라운 본능으로 실종된 10세 소녀를 구조한 경찰견

강아지의 후각은 인간의 능력을 뛰어넘어서 각종 구조에 큰 도움을 줍니다. 특히나 훈련이 잘된 경찰 소속의 개들은 실제로도 실종 사건에서 뛰어난 성과를 보이며 다양한 매체를 통해서 소식

inforpets.com

 

 

아기 옆에서 센척하려고 했던 허스키 아기에 손길이 닿자..

대부분의 사람들은 큰 강아지와 어린아이가 함께 있는 것을 꺼려합니다. 아기는 호기심이 많기 때문에 자기가 무슨 행동을 하는지 모르기 때문에 혹시라도 개가 아이를 다치게 할 수 있다는 생

inforpets.com

 

 

호기심 많은 강아지 주인의 은밀한 곳의 냄새를 맡다가 그만..

후각이 뛰어난 강아지들은 새로운 것이나 음식 등 처음 보는 것에 대한 호기심의 시작은 코 끝에서 시작을 합니다. 강아지들은 시각보다는 후각이 더욱 발달이 되어 있으며, 냄새로부터 모든 정

inforpets.com

 

 

 


심쿵어택 반려동물 강아지와 댕댕이

가장 빠른 소식을 싶다면!

공식 카톡 채널 구독하러 가기!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