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안락사 위기에 처한 여우를 입양한 남성에게 생긴 강력한 우정

by 리뷰어남스 2022. 12. 2.
반응형

영국의 동물 단체에서는 길가에 다친 
상태로 쓰러져 있는 여우를 병원으로 
데리고 갔습니다. 

 

ltc


검사하는 과정에서 여우는 기생충
감염으로 인한 질병인 톡소플라스마증에
걸렸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고 합니다. 
야생에서 혼자 살아남기 희박하다는 것을
알기에 단체에서는 두 가지 방법 중에 
하나를 선택해야 했습니다.

 

 


하나의 방법은 안락사를 시키는 것이며,
나머지 방법은 은 여우를 돌봐줄 가족을 
찾는 것이었습니다. 

 

ltc


다행히도 젊은 남성이 아픈 여우를 입양해
키우기로 결심을 하였습니다. 그는 여우에게
이름은 지어주고 간호를 하며 건강이 
회복되도록 도왔습니다. 

 

 


신기하게도 여우는 강아지들처럼 배를 
만져주는 것을 좋아했다고 합니다. 남성이
여우라고 말하지 않으면 모두 개라고 생각
할 정도로 말이죠.

 

ltc


자신을 돌봐준 주인이라는 것을 알았던
여우는 남성과 세상에서 가장 친한 친구가
되었으며, 그의 옆을 지켰다고 합니다. 
하지만, 입양 후 6년 뒤 세상을 떠났다고 
합니다.

 

ltc

 

그 뒤로 남성은 야생으로 돌아가기 전 
치유가 필요한 새끼 여우들을 데려와 
임시로 돌보는 일을 하였다고 합니다.

 

 

 

보다 더 많은 동물짤을 받아보시려면
심쿵어택(인포어펫) 포스트 구독하기 !

페이스북도 구독 하기!!

 



[동물 짤] - 인형이 이뻐요? 제가 이뻐요? 인형 속에서 이쁨을 뽑내고 있는 강아지

 

인형이 이뻐요? 제가 이뻐요? 인형 속에서 이쁨을 뽑내고 있는 강아지

인형들 사이에서 이쁨을 뽐내는 아주 귀여운 강아지가 있습니다. 인형들처럼 똑같은 모자를 쓰고 말이죠. 주인이 똑같은 모자를 씌운 것을 알고 있는 건지 인형 사이에서 자기가 더 이쁨을 받고

inforpets.com

[동물 짤] - 헬멧을 쓰고 찍은 한 장에 사진이 가지고 온 포토샵 대결

 

헬멧을 쓰고 찍은 한 장에 사진이 가지고 온 포토샵 대결

사진을 보다가 너무나 인상적이거나 웃긴 포인트가 분명한 모습을 보면 다양한 곳에 포토샵을 이용해서 장난을 치는 경우가 종종 발생하곤 합니다. 여기 공사장 헬멧을 쓰고 구멍 속에서 너무

inforpets.com

 

반응형

댓글0